공지사항

PIS FAIR 2016

페이지 정보

작성일날짜 2016-05-30 조회조회 3,396

첨부파일

본문

moi_01.jpg

http://www.pisfair.org/2016/

 

 

2016년 6월 9일 ~ 10일 2일간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PIS FAIR 2016' 개인 정보 보호 페어가 개최됩니다.

(주)시큐어가드테크놀러지에서는 이번 PIS FAIR 2016 을 통해 새롭게 출시된 'APPM for CCTV'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시큐어가드테크놀러지(대표 방학재, www.sgtechi.co.kr)는 최고권한계정과 공용계정의 비밀번호를 관리하는 솔루션 ‘APPM’ 및 VDI 및 VPN, 무선 AP 등의 인증을 관리하는 ‘ORISS’, 새롭게 출시한 지능화된 CCTV 비밀번호 관리 솔루션인 ‘APPM for CCTV’ 등을 개발·판매하고 있다.
 

02secugad.jpg


특히 최고권한계정과 공용계정의 비밀번호를 관리하는 솔루션 ‘APPM’은 미래창조부가 주관한 2014년 글로벌 SW 공모대전에서 최고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함으로써 명실공히 국내 최고의 비밀번호 관리 솔루션임을 인정받았다. ‘APPM’의 경우 하나은행, 수협은행, 외환은행, 농협, 금융감독원 등의 제1금융권과 정부공공, 통신, 기업 등의 고객사를 확보하고 있으며 6건의 특허 등록과 2건의 특허가 출원중이다.

 

 

'일방향 암호화 법규 준수 기반의 최고권한계정 패스워드관리 APPM' 

  

최근 보안 내부통제의 중요성이 강화되고있다. 그중에서도 가장 중요하게 부각되고 이슈화되는 부분이 공용계정이면서 최고권한을 가지고있는 계정에대한 패스워드 관리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APPM(Automated Process Policy Management for Password)'이라는 패스워드관리 솔루션은 서버, 네트워크 장비, 보안장비, DB를 포함한 주요 장비 관리자나 기타 시스템에 접근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일회용 비밀번호를 발급하고 있다. 따로 서버에 비밀번호가 저장되거나 주기적으로 변경해야할 필요가 없고, 관리자가 퇴사했을 때도비밀번호를 변경할 필요가 없다. 유지보수인력이 작업을 할 때도 그때마다 필요한 비밀번호를 요청/승인 발급할 수 있게 함으로써 패스워드 유출의 가능성이 전혀 없게 되었다.


개정된 정보통신망법 제15조(개인정보의 보호 조치)에 따르면 보안을 위해 사용되는 비밀번호나 생체정보를 일방향 암호화 저장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는만큼 비밀번호를 따로 관리용 서버에 저장하지 않도록 방침을 내리고 있다.

 

새롭게 출시한 'APPM for CCTV' 

CCTV좁게는 개인 사생활 보호에서부터 넓게는 국가적 안위를 책임지고 있는 만큼 중요하고 보호되어야 할 자산이지만, 여러 매체에서 문제가 대두되고 있는 바와 같이 누구나 알 수 있는 쉬운 비밀번호를 사용하거나 오랜 기간 동안 동일한 비밀번호를 단 한번도 변경하지 않고 사용해 해커들로부터 쉽게 관리자 권한을 탈취당하고 있다.

또한 CCTV 관리자 및 CCTV를 관리하는 업체 직원이 비밀번호를 공유해 사용하고 있고 이로 인해 외부로 CCTV 비밀번호가 유출되는 일도 발생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시큐어가드테크놀러지는 직접 개발·판매하고 있는 CCTV 비밀번호 관리 전문 솔루션인 ‘APPM for CCTV’를 소개한다.
 

02APPM.jpg

▲ 시큐어가드테크놀러지 ‘APPM for CCTV’


‘APPM for CCTV’는 꼭 필요한 시점에 꼭 필요한 사람에게 CCTV에 접속할 수 있는 일회용 관리자 비밀번호를 발급하고 사용된 비밀번호를 자동 회수해 CCTV 비밀번호 유출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일방향 암호화 기반의 비밀번호 관리 솔루션이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서 CCTV 관리자 비밀번호 자동 변경 및 신청/승인에 의한 비밀번호 발급 및 자동 회수 기능을 제공하는 APPM for CCTV를 선보이고자 한다.

시큐어가드테크놀러지 방학재 대표는 “현재 여러 분야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CCTV에 대해 완벽한 보안성을 자랑하고 관리의 편의성을 제공하는 ‘APPM for CCTV’ 출시함으로써 그동안 취약했던 CCTV 비밀번호 관리 시장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목록보기